삼성전자, 햅틱시리즈 100만대 돌파삼성전자, 햅틱시리즈 100만대 돌파

Posted at 2008. 12. 18. 11:41 | Posted in Moblie/H/W


올해 국내 휴대폰 시장의 최고 히트제품으로 떠오르며 터치폰 시장을 이끌고 있는 삼성 휴대폰 햅틱 3인방이 누적 판매 100만대를 돌파했다.

삼성전자는 18일 햅틱(SCH-W420/SPH-W4200), '햅틱2(SCH-W550/SCH-555/SPH-W5500)', 햅틱ON(SPH-W6050)의 누적 판매대수가 각각 62만대, 33만대, 5만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들 휴대폰은 올해 삼성전자가 출시한 풀터치스크린폰으로, 혁신적인 햅틱 UI와 다양한 진동 피드백을 적용한 제품이다.

특히, 출시 12주 만에 33만대를 돌파한 햅틱2의 판매 추이는 전작인 햅틱의 판매 속도(12주 만에 30만대)를 앞서는 것으로, 햅틱2가 올 하반기 최대 베스트셀러임을 보여준다.

햅틱2는 더욱 다양해진 위젯 기능(SKT 51종, KTF 44종), 사용자가 직접 진동을 제작할 수 있는 '나만의 햅틱', 최대 16기가 대용량 메모리, 500만 고화소 카메라 등 첨단 기능과 감성적인 UI의 프리미엄 풀터치스크린폰이다.

햅틱ON도 디지털카메라 모양의 디자인에 강력한 카메라 기능, WVGA 고해상도 화면을 통한 인터넷 풀브라우징, 감각적으로 돌려보는 입체적인 3D 메뉴 등으로 소비자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올해 3월 첫 선보인 '햅틱'은 기존 풀터치스크린폰에서는 볼 수 없었던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햅틱 UI와 진동 피드백으로 국내 소비자들에게 사랑을 받으며 올해 휴대폰 시장의 최대 아이콘으로 지리매김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소비자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를 파악해 이를 제품에 반영한 것이 성공 비결"이라며 "내년에도 좀더 다양한 라인업으로 풀터치스크린폰 시장을 지속적으로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국내 휴대폰 시장에 출시된 풀터치스크린폰은 약 10종으로 그 동안 150만대 가량 판매된 것으로 전망된다.

따라서 삼성전자의 햅틱 3인방이 국내 풀터치스크린폰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70%에 근접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

free counters